추억스케치

모노크롬 본문

카테고리 없음

모노크롬

chemica 2012. 9. 18. 20:31

IMG_3270

왜 모노크롬을 생각했는지 모르겠다.

그냥 4차원에 살고 있어서 ..?

몇 일 야간일 하면서 .. 더 많이 생각하고 .. 지치고 ..

아이들 생각 많이 나고 ..

이 따금 전화 해 주는 아들넘이 고맙고 ..

 

토요일에는 .. 아이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아 ..

 

이렇게 사는 것은 죄악 일 것이다 ..

야간 일 하는 분들이 존경 스럽다..

 

목요일 밤 까지니 ..  몇 일 안남았다.

화이팅 ..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