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스케치

맑은 저녁 본문

그런그런 이야기

맑은 저녁

chemica 2012.11.29 05:55

IMG_9727

두어 달 만에 처음 만난 맑은 저녁

중경의 밤.. 아래서 부터 .. 지구별.. 목성, 달 ..

달 밝은 ..

IMG_9655

새벽아침.. 곤고한 인민의 삶 ..

내 삶도 크게 다를 바 없다.

IMG_0062

아껴 먹는 말린 명태.. 달직한 맛이 그만이다.

사연은 길다.. ^^

그나마 다 먹었다.

IMG_0072

그 동안 수고해 주신 작업자들과 함께 나눈 조촐한 점심

늘 그렇듯 떠날 날이 가까워 오나 보다.

 IMG_9674

어느 날엔가 .. 저녁 .. 빛이 있을 때 담은 창 밖

나름 시야가 좋은 날 ..

..

 

이렇게 익숙해 질 무렵 .. 슬슬 접어야 할 때가 다가오는 듯 하다.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