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스케치

기다리는 봄 본문

그런그런 이야기

기다리는 봄

chemica 2013. 3. 26. 13:53

간만에 사무실 일정

IMG_0488

사무실에도 봄이 오다

IMG_7312

집비운 사이에 매화도 이만큼 자라고

IMG_7307

이름 모를 꽃도 이만큼 이뻐지고 있네

IMG_0484

남경에서 가져온 작은 선물

IMG_0465

雨花石

남경의 슬픔.. 그 눈물이 꽃 처럼 떨어진 눈물 ..

 

IMG_7297

집 가까워 지면서 일몰 ..

자욱한 aerosol 로 이제 이쁜 저녁노을은 모지 못하는 듯 하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