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스케치

가을에 본문

여행이야기

가을에

chemica 2008. 10. 26. 05:28

긴 일주일..

길고 힘들었던 일주일을 뒤로하고 다시 일곱시간을 달려 귀가길에 이릅니다.

토요일 늦은 저녁을 그렇게 나누고, 아이들의 앙증맞은 즐거움과 사랑스런 아내의 사랑을 맛보고^^

오늘은 산행에 따라갈 예정입니다.

아이들과 함께 즐거운 가을을 만들 것 입니다.

내가 우리 설비를 사랑하는 이유는 .. 이렇게 잠자리의 쉼터 뿐 아니라.. 이 자연을 지키는 지킴이의 역할을 하기 때문이지요.

김해의 아우 집 인근의 감나무..

바람에 흔들려서 .. 저런 모습이 나온 것 같은데 .. 나름 ,, 보아줄 만 한 것 같습니다.

이미 가을이 깊게 물들었습니다.

오늘 .. 팔봉산에 오르면 .. 아이들과 함께.. 더욱 즐러운 색감의 가을을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