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스케치

우울한 겨울 _ 본문

여행이야기

우울한 겨울 _

chemica 2014.11.20 17:08

P2000360

몇 일째 담고 있는 아침 ..

늘 똑같은 칙칙함, 우울한 느낌의 아침

P2000541

설비 점검하면서도 같은 느낌을 지울 수 없다

IMG_0522

넓은 나라, 신선한 야채를 먹을 수 있는 곳

IMG_0524

찬 비에 얼어버린 가슴을 녹일 수 있는 따스한 국물과 조그만한 약주

IMG_0466 (2)

고민하고 있는 그래프 일부

지난 6개월간 무슨 일이 있었는지 ..곰곰히 생각 ..

기록관리가 간절히 아쉬움 뿐이다.

 

그해 11월 중경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