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스케치

잠시 점심 먹으러 나오던 길 본문

여행이야기

잠시 점심 먹으러 나오던 길

chemica 2012.01.30 04:21

기와집이 있기에 .. 그냥 차에서 내렸습니다.

P1900195

혼자만의 움직임이라 .. 이란 결정이 좋으네요.

P1900199

수로 옆에 오래되 보이는 건물이 있습니다.

P1900209

멀직이 보이는 교량을 지나고 싶습니다.

P1900216

물이 많은 동네 입니다.

P1900221

몇 가지 음식점과 토산품 등을 파는 관광지 이네요.

P1900225

돈이 되면 이것 저것 가져다 파는 듯 ..

P1900226

할아버지 시절에 사용하던 목공기계 등이 있네요 .. 대패, 먹줄, 수판 .. ^^

박물관 에라도 팔려는 모양입니다.

P1900234

교량 너머에는 작은 공원이 있습니다. 그다지 춥지 않은 곳이라 아직 푸릇 하네요.

P1900238

수로 옆의 작은 식물 ..

P1900241

이 사람들 좋아하는 공자상 등 같습니다.

P1900257

손녀를 낙타에 태워주는 이벤트 까지.. ^^

P1900268

인근의 도심 일부 .. 비 없는 일요일 낮시간 .. 조금 복잡 하네요.

P1900276

춘절 인근  .. 거리 풍경 ..

P1900288

모 .. 특이사항 없는 듯 ..

P1900162

이해 할 수 없는 한가지 .. 춘절 인근의 폭죽놀이 .. 저 위험하고 시끄러운 장난을 왜 할까?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