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스케치

청라도 본문

그런그런 이야기

청라도

chemica 2009.08.09 05:04

고통스러운 곳으로만 기억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P1390340

이쁜 꽃이 있어 다행입니다.

P1390342

부지런한 코스모스

P1390348

이쁜 매미도 짝을 찾아 노래합니다.

새벽 네시반 .. 귀가가 너무 늦은 듯 …  잠시 쉬었다가 .. 다시 청라도에 가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여름 .. 마지막 휴무일 일 것 같은 오늘을  .. 그렇게 써 버리네요.^^

P1390311

이 인근에서는 매미가 집단적으로 탈피했네여.  ^^

P1390233

온실의 이쁜 난 ..

P1390254

이쁘지요?

P1390176

네팔의 꽃, 마카말리 ..

 

청라도에 오거든 기억해 주세여. 인천의 음식물 쓰레기를 상당수 이곳에서 정화 한다는 것,  ..그리고 그 중심부 한 쪽에는  chemica의 땀과 눈물이 베어 있는 곳으로 ^^

3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