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스케치

적응 본문

그런그런 이야기

적응

chemica 2012.10.13 13:08

IMG_6032

몇 일의 힘든 비적응 시간이 지나고 .. 서서히 적응 ..

늘 그렇듯 .. 첫 한주가 힘들다 ..

IMG_8288

이제 음식도 먹을 만한 싼 음식을 찾을 수 있고 .. 인근의 수퍼에서 입맛에 맛는 소주도 찾을 수 있다.

IMG_6055

하여튼 .. 사람 사는 동네 라는 것 ..

IMG_8228

인근의 토양은 .. 농사는 영 될 것 같지 않은 .. 점토 층이다 .. 습기에는 부서지지만 .. 땅 속에 있는 넘은 얼마나 튼튼한지 ..

평탄화 작업 .. 나라시 작업을 다이나마이트로 한다 .. ^^

여기 저기 발파음도 이제는 조금 익숙 ..

IMG_7984

매일 매일 밤마다 내리는 비가 .. 이제는 조금 익숙 ..

도시 분위기도 침울 ..  햇살을 못 보는 사람들 ..

그런 것들이 여기 중경의 모습인 듯 하다 ..

 

이제.. 일진행에 조금 자리가 잡혀 .. 지난 몇 일보다 한결 수월하다 ..

다음주 즈음만 지나면 .. 조금더 수월 할 듯 .. ^^

그리고 전기공사 들어가면 .. 지랄을 또 떨어야 겠지 ..

..

모.. 그렇다 ..

잘못된 길이라도 .. 이 길이 내 길인 듯 하다 ..

점심먹고 .. 조금 여유 있는 시간이 즐겁다 ..

0 Comments
댓글쓰기 폼